• 최종편집 2020-08-08(토)

통합검색

검색형태 :
기간 :
직접입력 :
~

뉴스종합 검색결과

  • 경산소방서, 경북 일반인 심폐소생술 대회 금상 수상
    【WPN경산=김재광기자】 경산소방서(서장 조유현)는 17일 경북소방본부 주최로 열린 ‘제9회 경상북도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에 참가해 금상을 수상했다. 경상북도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는 경북에 거주하는 일반인 3인이 한 팀이 되어 8분 이내 퍼포먼스가 있는 심폐소생술 경연을 펼쳐 그 우위를 가리는 대회로 최초목격자에 의한 응급처치로 생명존중문화 확산 및 국민 심폐소생술 시행률 향상을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경산소방서 대표로 출전한 경산여자상업고등학교 2학년 주희진, 최혜주, 신혜련 학생 3명으로 구성된 ‘새․우․깡’팀은 춤으로 선보이는 심폐소생술로 심사위원과 관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어 금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조유현 경산소방서장은 “학기 중 바쁜 수업 일정가운데에서도 열심히 연습한 학생들이 너무 자랑스럽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심폐소생술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생명존중문화가 널리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뉴스종합
    • 사회
    2020-07-18
  • 경북소방 상반기 2천484명의 소중한 생명 구했다
    경북소방 상반기 구조활동 분석, 1만4천751건 구조처리, 전년대비 3.2% 증가 하루 평균 113건 구조출동 14명 구조 [WPN경북=김재광기자] 경북소방본부는 올해 상반기 구조활동 분석 결과, 2만489번 구조 출동해 1만4천751건의 구조처리를 통해 2천484명의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대비 구조출동 0.9%(190건), 구조처리 3.2%(474명) 증가한 반면 구조인원은 1.4%(35명)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유형별 구조건수는 동물포획이 3천418건으로 가장 많았고, 교통사고가 2천231건으로 그 뒤를 이었다. 동물포획, 벌집제거 등 생활안전 구조 활동 실적은 7천993건으로 전년대비 11.7%(837건) 증가했다. 교통사고는 7.9%(191건), 산악사고는 9.7%(37건) 감소했다. 교통․산악사고 감소는 코로나19로 인한 생활 속 거리두기의 영향인 것으로 분석됐다. 장소별 구조건수는 도로·철도 24.1%(3,548건), 공동주택 18.2%(2,688건), 단독주택 15.4%(2,270건) 순으로 나타났다. 관서별 현황을 보면 구조건수는 구미 12.8%(1,892건), 경주 8.8%(1,302건), 안동 8.6%(1,271건) 순으로 예년과 같이 인구 밀집이 많은 지역의 수요가 많았다. 발생 시간대별 구조건수는 활동량이 많은 13시~14시에 2천195건으로 전체 구조건수의 14.9%가 낮 시간대에 집중됐다. 반면 상대적으로 활동량이 적은 3시~5시에 3.9%(569건)이 발생했다. 남화영 소방본부장은 “다양한 환경에서 도민들이 만족할 수 있는 구조 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며 “각종 훈련을 통해 대원들의 역량을 강화하여 안전하고 행복한 경북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뉴스종합
    • 사회
    2020-07-17
  • [경북특집⑫] 경북소방 '260만 도민 안전파수꾼역할 수행 할것'
    ■ 경북도 실·국 기획보도 경북소방본부 [전반기] 육상재난 총괄 지휘, 대형화재 화재안전특별조사 추진 [후반기] 경북소방 비전 2030 추진, 포스트코로나 대비 소방서비스 개편 등 [WPN경북=김재광기자] 경북소방본부는 민선 7기 2주년을 맞아, 도민안전을 위해 쉼 없이 뛰었던 전반기를 뒤돌아보고, 후반기 다시 힘찬 발걸음을 이어가기 위해 다양한 시책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2018년 7월부터 시작된 민선 7기 전반기, 경북소방본부는 육상재난 총괄기관으로서, 재난으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해야 한다는 최우선 원칙을 성실히 수행하기 위해 다양한 시책을 펼쳤다. 먼저, 119종합상황실의 재난현장 컨트롤타워 역량을 높이기 위해 소방본부에 ‘긴급대응지원팀’을 설치해 소방서 긴급구조통제단을 24시간 상시 지원하는 한편, 24개 관련 기관과 협업으로 재난현장 폐쇄회로(CCTV) 통합영상정보 연계시스템을 구축하여 산불‧하천‧도로 등에 대한 재난 감시망을 강화했다. 또한, 제천‧밀양 등 대형화재 참사를 계기로 건축물 화재안전관리체계의 근본적 개선을 위해 지난 2018년 7월 9일부터 2019년12월 31일까지 약 1년 6개월 동안 소방‧건축‧전기‧가스 등 분야별 전문가 218여 명이 참여하여 다중이용시설 4만3천529동에 대한 화재안전특별조사를 실시했고 안전관리를 소홀히 한 건축물 2만3천563동에 대해서는 입건‧과태료 등 법적조치를 취했다. 그리고 코로나19 사태로 비대면 문화 등 사회 전반에 일어나고 있는 변화에 선제적이고 효율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현장활동, 교육, 민원업무 등 총 40개 부분에 생활 속 거리 두기 지침에 부응할 수 있도록 기본 방향을 설정하여 소방업무를 개선했다. 기초생활수급자 등 재난취약계층의 안전을 위해 주택용 기초소방시설 무상보급을 지속 추진하여 2019년말 기준 보급률 76.3%를 달성했고, 현재 코로나19 사태로 적극적인 보급이 어려운 상황이나, 늦어도 내년까지 무상보급 100%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한편, 경상북도의 저출생 극복과 일상 속의 안전을 강화하기 위해 경북소방본부는 ‘119아이행복 돌봄터 사업’ 및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를 중점 추진하고 있다.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시책은 도내 임산부의 안심출산을 돕는 119특별이송서비스를 주요 내용으로 하며, 올해 1월부터 5월말까지 5개월 동안 167명의 임산부를 적정병원으로 이송하여 주위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향후 3자 통화시스템 운영으로 다문화 가정 임산부 지원 대책도 마련할 예정이다. ‘119아이행복 돌봄터’는 부모가 질병‧상해 등으로 긴급상황이 발생하여 119에 신청하면, 소방서에 별도로 마련된 돌봄터에서 아이를 돌봐주는 사업으로 현재 경산‧영덕소방서에서 돌봄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향후 효과분석을 통해 돌봄터 운영을 확대할 계획이다. 올해 4월 1일부터 소방공무원의 신분이 국가직으로 전환되면서 보다 질 높은 소방서비스를 균등하게 제공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되었고, 더욱 커진 안전에 대한 도민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소방본부는 힘찬 발걸음을 내딛고 있다. 그 일환으로 ‘경북소방 비전 2030’을 수립하여 시행하고 있다. 앞으로 10년 동안 ‘안전이 최우선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4대 목표, 10대 전략, 82개 실천과제를 담고 있는 ‘경북소방 비전 2030’은 경북도정이 지향하는 새바람 행복경북을 소방 정책과제로 반영해 우리 지역을 전국 최고 소방 서비스 지역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민선 7기 후반부에는 도민이 국가직화의 최대 수혜자가 될 수 있도록 ‘경북소방 비전 2030’시행에 만전을 기한다는 목표다 남화영 경북소방본부장은 “1만9천31㎢라는 넓은 면적의 경북지역에서 도민의 안전을 책임지기 위해 민선 7기 전반기에 현장부족인력 1천194명을 충원했고, 청송‧봉화 등 군 단위 소방서를 설치 진행 중에 있으며, 동해안 원자력‧유해화학물질 사고의 신속대응을 위한 동해안 119특수구조단을 건립 중에 있다.”고 말했다. 또“지진, 대형화재, 산불 등 과거에 비해 재난의 규모가 크고 다양해졌다. 이러한 격변의 안전 환경 속에서도 우리 경북소방은 늘 그랬듯이 묵묵히 맡은 바 소임을 다해 260만 도민의 안전파수꾼이 되겠다.”고 밝혔다.
    • 뉴스종합
    • 기획특집
    2020-07-12

지역1 검색결과

  • 경산소방서, 경북 일반인 심폐소생술 대회 금상 수상
    【WPN경산=김재광기자】 경산소방서(서장 조유현)는 17일 경북소방본부 주최로 열린 ‘제9회 경상북도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에 참가해 금상을 수상했다. 경상북도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는 경북에 거주하는 일반인 3인이 한 팀이 되어 8분 이내 퍼포먼스가 있는 심폐소생술 경연을 펼쳐 그 우위를 가리는 대회로 최초목격자에 의한 응급처치로 생명존중문화 확산 및 국민 심폐소생술 시행률 향상을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경산소방서 대표로 출전한 경산여자상업고등학교 2학년 주희진, 최혜주, 신혜련 학생 3명으로 구성된 ‘새․우․깡’팀은 춤으로 선보이는 심폐소생술로 심사위원과 관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어 금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조유현 경산소방서장은 “학기 중 바쁜 수업 일정가운데에서도 열심히 연습한 학생들이 너무 자랑스럽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심폐소생술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생명존중문화가 널리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뉴스종합
    • 사회
    2020-07-18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