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3(수)
 

9월22일까지

경북도내 310개소 야영장

오수 무단배출 등 집중 점검

 

002820.jpg
청도 삼계리

 

[WPN경북=김재광기자] 경북도는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9월 22일까지 도내 야영장을 대상으로 오수처리실태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경북도내 야영장 310개소의 오수 무단배출 여부를 비롯해 오수처리시설(정화조 포함)의 적정한 운영․관리 등을 집중점검 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개인하수처리시설 설치․신고(무단배출확인) △방류수 수질기준 준수 △기술관리인 선임 △내부청소 이행 등 관련법규 준수 여부 등이다.

 

점검결과 위반행위가 적발되면 행정처분 및 고발 조치하며, 처분 이행실태 확인 등 사후관리도 강화할 예정이다.

 

한편, 경북도는 작년 도내 야영장 약 180여 곳을 특별점검해 12개 위반업소를 적발하고 과태료부과 12건, 개선명령 11건 등의 행정조치를 실시했다.

 

최대진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코로나19로 가족단위의 야영장을 찾는 이용객들이 점점 늘어나는 만큼 이번 점검으로 사업자의 환경관리 의식 제고는 물론 공공수역의 수질오염 예방을 위해 휴가철 야영장의 오수처리가 적정하게 이뤄지도록 철저히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5725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휴가철 야영장 오수처리실태 특별점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