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1(월)
 

‘다시 뛰자 경북’붐업!

사회단체 릴레이 간담회 7일 첫 시작

통합신공항 유치 동력을 대구경북 행정통합으로 재도약 

 

통합신공항_유치_붐업!_새마을회_간담회1820.jpg
이철우 도지사는 '다시뛰자 경북 붐업' 첫번째 릴레이 소통간담회로 7일 경북도새마을회와 함께 시작했다.사진=경북도

 

[WPN경북=김재광기자]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7일부터 도내 사회단체 및 언론인과 함께하는‘다시 뛰자 경북’붐업! 릴레이 소통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번 간담회는 대구‧경북의 백년대계인 통합신공항 이전 부지 선정사업이 자칫 무산될 수 있는 상황에서 공동후보지(군위 소보‧의성 비안) 유치를 위한 새마을회 등 각계 사회단체의 적극적인 지지와 시민사회 공론화 분위기 조성 노력으로 이루어낸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의 비전과 정책효과 등을 공유하기 위해 추진된다.

 

또한 통합신공항 유치를 통해 하나로 결집된 도민 에너지를 대구‧경북 상생발전과 재도약을 위한 새로운 과제인 ‘대구‧경북 행정통합’의 새로운 동력으로 이어나가기 위해서다.

 

이철우 도지사는 직접 사회단체와 도정현안에 대해 소통하고 간담회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을 도정에 적극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

 

이철우 도지사는 먼저 7일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경북도새마을회와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신재학 경북도새마을회장을 비롯한 도 및 시군 새마을회장단과 새마을지도자 300여명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발열체크, 손 소독, 마스크 착용, 거리유지 착석 등 철저한 방역 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본격적인 현장 간담회에 앞서 당면 현안에 대한 경북도 담당부서의 발표가 진행됐다.

 

최혁준 통합신공항추진단장이 통합신공항 비전 및 정책효과에 대해 설명했으며, 정성현 정책기획관은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방향을 설명해 도정에 대한 참석자들의 이해를 높였다.

 

이철우 도지사의 주재로 진행된 간담회는 도 새마을회원들의 다양한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도정 발전에 대한 아이디어가 활발하게 공유되는 시간이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통합신공항은 신공항건설과 배후도시 조성 등을 더하면 수십조원이 투입되는 대역사로 반드시 세계적인 명품 공항을 건설해 항공물류 경쟁력 확보, 외국인 관광객 유입 등으로 대구경북의 미래를 변화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지방소멸을 막고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해서는 대구‧경북 행정 통합은 선택이 아닌 필수 과제이며, 가장 어려운 시기에 대한민국의 산업화를 주도하며 지역의 발전을 이끌었던 그날의 새마을정신으로 다시 한번 대구‧경북의 재도약을 위해 한마음으로 도정을 응원해주시고 많이 도와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경북도는 앞으로도 각계 사회단체와 소통 간담회를 릴레이 형식으로 추진해 도정 현안에 대한 지역 리더들의 적극적인 역할을 당부하고, 통합신공항 이전 및 대구‧경북 행정통합 등 관련 정책추진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할 계획이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911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철우 도지사, 통합신공항 유치 붐업! 사회단체 릴레이 간담회‘소통 행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